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24년을 교도소에서 보낸 어느 미주 한인 이야기!!
09/25/2018 03:52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874  
   https://wemembers.tistory.com/ [25]



가끔 미국 언론을 보면 지난 수십년 동안 살인 혐의로 강도 혐의로 혹은 성폭행 사건의 연류로 인해 수십 년동안 영어의 몸으로 살다 진범이 잡혀서 혐의가 없어서 풀려나는 모습이 화제가 되면서 대서특필이 되는 경우가 많은데 흑인이 대부분인 경우가 많습니다. 이럴때 항상 등장을 하는 것이 DNA의 확실한 결과로 무죄가 확정이 되고 진범이 따로 있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추측컨데 당시 이들이 진범으로 오인을 받을 당시에는 인종 차별이 한창이었던 시절이라 소수 민족의 인권은 거의 인정치 않았던 시절과 무관치 않다 생각을 합니다.


 

이런 이들이 풀려나면서 대부분 청년 시절에 체포 구금이 되었다가 무죄가 확정이 되면서 거의 백발이 성성한 노인네로 교도소 문을 나서게 됩니다. 꿈이 많았고 혈기가 왕성한 청년 시절을 영어의 몸으로 지냈으니 얼마나 괴롭고 억울했겠습니까마는, 그들에게 주어지는 것은 그들의 청춘의 보상금만 손에 쥐고 나오게 되는데 백발이 성성해서 그 돈을 손에 쥐고 나온들 누가 그 피같은 청춘을 보상을 해주겠습니까??

 

그런 아픈 사연이 다른 소수 민족이 아닌 우리 미주 한인인 이한탁씨가 장본인이 되어 지난 며칠 전, 무죄로 지난 24년간을 뒤로 한체 교도소 문을 나서게 되었던 겁니다. 이러한 내용을 미 주류 언론에서 대서특필을 했는데 그 내용을 보면 마음이 아픈 내용을  많이 보게 됩니다. 아래에 전개가 되는 내용은 장본인인 81세의 이한탁씨 입니다!!



대학생 시절 X을 잘못 놀려 인생 파국에 몰린 연방 대법원 판사 예정자와 피해자 여성의 만남!!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s://wemembers.tistory.com/1131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96 말썽 많은 Airbnb! 속살을 들여다 보았다!! 10/17/2018 547
695 다시 보는 일반 미국인들의 국가관!! 10/16/2018 202
694 공항 검색대에서 치마를 벗은 어느 여인 이야기!! 10/13/2018 1509
693 음주 운전! 미국은 살인 행위, 한국은 일탈 행위 10/12/2018 261
692 항공기가 심하게 흔들린다!! 내가 해야 되는 것은 10/11/2018 448
691 취중에 수술을 집도한 어느 의사 이야기!! 10/10/2018 215
690 대통령에게 고마움을 표시한 그 사람!! 10/09/2018 244
689 기내에서 추태 부리는 진상 유형들 모음!! 10/07/2018 440
688 얹혀사는 아들을 퇴거시킨 어느 미국 엄마 이야기!! 10/06/2018 320
687 죽음의 목전에서 아이를 친구에게 부탁한 여인 이야기!! 10/05/2018 320
686 사회보장 연금에 대한 카더라~ 라는 뒷담화들!! 10/04/2018 362
685 차량 리스시 헤아리지 못하는 함정 7가지!! 10/03/2018 899
684 일반 미국인들과 트럼프가 생각하는 자유무역이란 10/02/2018 326
683 어느 노숙자가 받은 10만불! 어디서 어떻게 10/01/2018 632
682 커피의 양이 적다고 고소당한 스타벅스!! 09/30/2018 53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