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shareclue@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성( castle)과 같은 Half Moon bay의 리츠 칼튼 호텔!!
05/27/2018 03:46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143  
   http://wemembers.tistory.com/ [89]



일전 필자는  캘리포니아 몬트레이에 위치한  호텔에 세미나 참석차 들렸다가  돌아 오는 도중 Half Moon bay에  들린 적이 있었습니다. 당시 부활절 주간이라 호텔에서 sunday brunch 음식을 맛보았고  그런 내용을 화보에 담아  우리 블로거 여러분과 즐거움을 같이 했습니다. ( 그런데 값이 장난이 아니라  저같은 봉급 생활자는  자주 못가는 그런 곳이기도 합니다. )  당시 리츠 칼튼 호텔의 전면과  후면  그리고 넓게 펼쳐진 골프장과  광활한 태평양의  모습을  비디오에 담아 그동안 움직이지 않은 화보에 식상을 했던 우리 블로그님들과 움직이는 영상을 통해 그 즐거움을 배가시키려 준비를 했었으나  필자의 아둔함(?)으로 다 날려버려  아쉬움이 무척 많았습니다.

 

그런데 이번만큼은  준비를 철저하게 해서   그러한 아둔함으로 아까운 시간과 돈을 버리는  우를 범하지 않기 위해 신중에 신중을 기해 성공을 했습니다. 필자의 신중함을  두둔하기 보단  제 블로그를 찿아주시는  분들에게 아름다운 영상을 제공을 할수 있겠구나!!  하는 안도감이  앞섰습니다.

 

그런데 다행하게도 방문한 그날은  멕시코 연안에 부는 허리케인으로  파도가 조금 높아  멀리서 보면 장관을 이루는  그러한 모습을 영상에 담게 되었습니다. 우리 한인이 많이 거주하는  엘에이 인근 지역에 있는 말리부 비치나  라구나 비치는  파도가 6미터를 기록을 해 평생 접하지 못하는 그런 모습에 젊은 써퍼들은  열광하고 있다 합니다.

(위의 화보는 태평양을 바라보는 리츠 칼튼 호텔의 patio의 모습입니다!!)


 

자!!  여러분을  그 현장으로 모시겠습니다!! 


영상으로 보는 해프문 베이의 리츠 칼튼 호텔!!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1015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81 그로서리 마켓 카트에 나는 무엇을 담았을까 06/17/2018 1064
580 사회보장 연금! 내가 오판했었던 내용 10가지!! 06/16/2018 1384
579 Fast food 식당의 불편한 진실!! 06/15/2018 1457
578 살만하니, 찿아드는 병마!! 06/14/2018 1156
577 직장 동료 혹은 상관과의 사내 데이트! 그리고 후폭풍!! 06/13/2018 1278
576 집, 월급까지 차압당한 어느 미국인 이야기!! 06/12/2018 1499
575 항공사가 꺼리는 탑승객의 권리 10가지!! 06/11/2018 1519
574 안락사를 위해 캘리포니아에서 오래곤으로 이주한 어느 여성 이야기!! 06/10/2018 1228
573 감춰진 미국 아웃렛의 비밀!! 06/08/2018 2273
572 갑작스런 질병으로 항공기 탑승이 어려워진 경우 06/07/2018 1087
571 숨겨져 있는 코스코 무료 시식 코너의 진실!! 06/06/2018 2024
570 미국 여권을 독수리 여권이라 부르는 이유!! 06/05/2018 1734
569 투숙객에게 사기치다 벌금을 때려 맞은 어느 호텔 이야기!! 06/04/2018 1529
568 성매매 현장, 젊디 젊은 한국 여성이 항상 있다 06/03/2018 2313
567 조용하고 확실하게 불만 접수하는 호텔 투숙객 유형 더보기!! 06/01/2018 1174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