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Costco 매장내에서 벌어지는 진풍경!!
02/11/2018 07:31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1,844  
   http://wemembers.tistory.com/ [91]



한번 들어가면 양손에만 달랑 들고 나오는 쇼핑객들을 보기 어렵습니다!
대부분 쇼핑 카트에 그득하게 싣고 나오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내가 왜? 이만큼 소비를 했지? 라는 표정보다는 아주 뿌듯한 표정 즉 정말 싸게 구입을 했다! 라는 만족감의 표정으로 출입문을 나서는 이들이 대부분 입니다. 그만큼 코스코는 다른 도 소매업체들이 매출 저하로 폐업을 하는 것과는 달리 빠르게 성장을 하면서 지점을 급속하게 늘려가는 미국의 대표적인 기업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코스코의 성장 속도는 무서우리 만큼 폭발적이기도 합니다.

그런 코스코의 무료 시식 코너를 선호하는 쇼핑객들이 있는가 하면 오랜 시간이 흘러도  변함없이 $1.50 하는 핫도그와 음료수를 선호하는 이들이 있고 전자 제품 같은 경우는 일반 업소에서는 15일 혹은 30알에 한하는 반품 규정을 90일로 하는 파격적인 서비스를 좋아하는 그런 이들도 있습니다.

그런 코스코가 워낙 방대하다보니 아주 오랫동안 해당 매장을 이용하는 쇼핑객들도 모르는 내용이 많아 혹시 몰라서 지나치는 잇점과 진풍경을 코스코 매장에서 장기간 근무를 하고 있는 종업원들의 입을 통해 자세하게 묘사를 할까 합니다.

그런 내용을 언급하는 코스코 매장 종업원은 지게차를 운전하는 10년차 종업원, 대학을 다니면서 파트 타임으로 일을 하는 종업원, 그리고 우리가 즐겨 먹는 코스코 핫도그와 피자를 파는 food 코트에서 일을 하는 종업원들의 입을 통해 아주 자세하게 묘사를 할까 합니다. 과연 우리가 모르는 코스코의 잇점과 매장내에서 벌어지는 우리가 간과하는 진풍경은 과연 무엇이 있을까요??(
 Kevork Djansezian/Getty Images에서 퍼왔습니다!!)


Costco 직원들이 이야기 하는 매장내의 진풍경들!!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797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724 위안화는 지금 실리콘 밸리 상륙 작전중!! 12/16/2018 1270
723 영리 병원 설치와 미국인들의 활발한 의료 관광 실태!! 12/13/2018 353
722 미국에선 목소리가 커야 이긴다 12/12/2018 630
721 재고해야 할 연말연시 여행 계획에 대한 10가지!! 12/11/2018 409
720 청년 백수, 중년 상처, 그리고 노년 무전!! 12/07/2018 740
719 여행 전문가들이 언급하는 그들만의 꿀팁!! 12/06/2018 502
718 미국 월세 개념인 Commonspace과 코리빙(co-living)!! 12/05/2018 457
717 최고의 항공사는 아랍 에미레이트 항공 11/30/2018 1029
716 미국 온라인 그리고 아웃렛에서의 쇼핑 꿀팁 10가지!! 11/29/2018 701
715 소비자 뒤통수 치려다 독박 쓴 어느 미국 유통 업체!! 11/27/2018 1078
714 운전 습관으로 본 미국인과 한국인의 차이!! 11/25/2018 866
713 어느 실리콘 밸리 미국인 부부의 주택 구입 삼만리!! 11/21/2018 1118
712 해외여행시 이런 행동은 현지 주민들에게 비난 받습니다!! 11/14/2018 1193
711 앗!! 음주 운전이 아닌 음주 수술을 11/12/2018 576
710 항공사들마다 다른 여승무원에 대한 잣대들!! 11/08/2018 99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