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하면 1+1=3, 이혼하면 32=0.5라는 이상한 공식 - 결혼정보회사 선우 [ Couple.net ]
03/13/2019 02:59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670  



    이제 정말 이혼할 겁니다. 애들한테 안좋은 모습만 보이고..

    차라리 이혼하는 게 낫죠.

몇 년 만에 전화를 한 그는 또다시 이혼타령이다.

 

그는 20년 전 내가 결혼시킨 사람이다.

결혼 2-3년 만에 생활습관이 안맞다면서 이혼하고 싶다고 하는 그를 설득해서 겨우 마음을 돌려놓았다.

 

그러다가 몇 년 만에 다시 연락을 해서 대화가 안통한다고 불평불만을 쏟아냈다.

그리고는 아이가 둘인 자신이 재혼을 할 수 있는지 물었다.

서류 정리를 하면 그때 얘기하자고 했다.

그는 이런 식으로 몇 년 마다 전화를 해서 신세한탄을 하고, 이혼하고 싶다,

재혼할 수 있는지 궁금해했다. 그리고 최근에 다시 연락이 온 것이다.

그는 아직 이혼을 하지 않았다.

 

    이혼하시면 집은 어떻게 되나요?

    둘 다 전세 정도는 마련할 수 있어요.

    생활비는요?

    뭐 좀 빠듯하죠. 애들 엄마가 일을 하지 않으니 제가 양육비를 다 책임져야죠.

    그럼 경제적으로 좀 빠듯해지시겠어요.

 


이혼하면 화려한 싱글 어림없는 소리-0303.jpg

결혼하면 1+1=3이 된다. 경제상황이 플러스 알파가 된다.

하지만 이혼하면 3÷2=0.5가 된다. 나눌 때는 마이너스 알파가 된다.

그야말로 경제상황이 바닥을 친다는 것이다.

 

생활수준이 불고기 10만원 먹다가 5만원으로 줄어든다. 여행이라고 가려면 예산이 20만원이

었다면 이제는 100만원으로 줄어든다.

이혼하면 문제가 다 해결될 것 같고, 그런 건 참을 수 있을 것 같다. 하지만 막상 그렇게

되면 비참해진다. 생활력, 경제력이 반으로 줄어드는데, 원하는 이성을 만날 수 있을까?

 

이혼하면 화려한 싱글이 될 수 있을 것 같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

경제적인 관점에서 보면 부부 모두 패자가 된다.

 

40대 초반의 그는 이혼으로 인생이 180도 달라졌다.

이혼 전까지 그는 40평대 집도 있고, 직장에 잘 다녔다.

 

하지만 이혼을 하면서 결혼 10년 만에 마련한 아파트는

8살 딸을 양육하는 전처에게 넘기고,

그는 작은 월세 아파트에 살고 있다.

 

양육비와 월세를 내고 나면 전처럼 여유 있는 생활을 하기는 힘들다고 했다.

     모터사이클을 탔는데, 이혼남이 무슨 사치인가 싶더라고요.

     작은 아파트라도 사야지 하다가 언제 돈을 모으나 생각하면 우울해져요.

 

그리고 혼자 살다 보니 입는 것, 먹는 것 다 엉망이다. 삶의 질이 떨어졌다.

이혼하면 마음 편하고, 자유로울 줄 알았는데, 앞으로 살 걱정, 고독감도 크고,

재혼할 엄두가 안난다고 한다.

 

준비된 결혼은 있어도 준비된 이혼은 없다.

사는 데 어려움이 없다고 해도

이전보다 훨씬 궁핍함을 느끼고, 상실감과 박탈감도 크다.

 

이혼하면 화려한 싱글이 된다? 어림없는 소리다.

 

---------------------------------------------------------



★ 센스있는 힐링템 ★
싱글 가족 / 친구 / 직장동료에게 Goodbye 솔로~ 싱글탈출상품권 선물하세요~
http://gift.couple.net



커플닷넷_싱글탈출상품권.jpg

수백만원 결혼정보회사 가입비 NO!
불안한 소셜 데이팅 NO!
마음에 안드는 지인소개 NO!


http://cs.couple.net/


결혼정보회사 선우의 혁신
Couple.net 에 프로필 신뢰 인증
수백만원대 결혼정보 서비스를
1회 만남시 5만원에. 이용 가능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해외동포, 결혼은 한국인과 하겠다 10/22/2019 137
733 꼭 변호사 며느리여야 하나요 10/16/2019 553
732 결혼 공포증이 있는 그녀 마음이 달라진 건...내려놓았기 때문 10/07/2019 729
731 키 큰 남자가 좋다 결혼엔 글쎄 09/30/2019 1161
730 소 100마리 키우는 노총각의 반전 09/23/2019 1127
729 어느 20대 중반 여성의 현명한 선택 09/16/2019 1328
728 심각한 저출산, 정작 당사자들에게는 남의 일 09/10/2019 681
727 백인 며느리, 타이완 사위···세상은 바뀌었다 09/02/2019 1804
726 40·50대 습관성미팅증후군 총각들에게 08/26/2019 1219
725 결혼을 원하는 60대 여성, 나의 솔루션은··· 08/19/2019 1416
724 마흔아홉 먹은 내딸, 결혼할 수 있을까요 08/12/2019 1973
723 30세연하 여성을 원하는 남성의 요구조건 08/05/2019 2255
722 수백억 재력가가 찾는 현명한 며느리란 07/30/2019 1695
721 화려한 싱글에서 180도 뒤바뀐 그녀 인생, 혼자 어찌하나 07/23/2019 1900
720 밤늦게 망설이며 전화를 하던 그 이혼녀는.. 07/16/2019 189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