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문화연구소]데이터로 보는 합리적인 축의금
02/19/2018 10:46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848  


축의금, 얼마나 올랐나 ?
 
앞에서 우리는 결혼식 참여에 대한 이야기를 했는데요.
아직 부족하다! 이것만으로는 만족스러운 선택을 할 수 없다!
하시는 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결혼식 참석여부를 고민하게 만드는 경제적인 부담,
축의금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현금으로 축의를 하는 문화는
대략 1980년대 후반 서울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예식장 문화가 전국적으로 퍼져나가면서
물품이 아닌 현금으로 대신하게 된 것이죠

그 당시 평균적인 축의금 액수는 5,000
참고로 그 당시에는 짜장면 값이 500원 정도였으니
요즘 짜장면 값을 생각해 보면 일리가 있는 비율이라고 생각됩니다.
 
최근 직장인 포털사이트에서 조사한 바에 따르면,
적정 축의금의 평균이 65,000원 수준으로
2000년대 초반에 비해 두배 가량 상승한 것으로 보여지는데요
45.6%가 느낀다고 대답한 경제적인 부담이 충분히 이해가 됩니다.
 
하지만, 이것은 평균일뿐~
결혼하는 대상에 따라 달라지는 축의금의 적정금액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46_8화.jpg

 

 

전국의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친한 친구나 친척에게는 10만원을 내는 것이 일반적이었고,
직장동교, 업무상 지인, 학교동창에게는 대부분 5만원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47_8화-1.jpg

 

이 그래프에선 상대적인 친밀도에 대한것도 알아볼 수 있는데요.
가장 표본이 많은 구역인 5만원과 10만원 사이에서
친한친구와 친척이 10만원대에 많이 분포되어 있는데 반해
학교동창과, 직장동료, 업무적인 관계의 지인은 5만원선에 몰려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큰 부담으로 작용하는 축의금
그래서 주머니 사정이 좋지 않은 사람들은
축의금 알바까지 한다는 소리가 나올만도 한데요.
 
어떤 마음인지 보다 얼마가 적당할지가 중요해진 축의금 문화,
빨리 개선되어야 할 문제인 것 같습니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613 [글로벌사랑이야기] 세탁소집 딸과 아들의 성공이유 07/11/2018 2109
612 [이성미의밀당남녀]의심하는여자, 원하는 남자 07/10/2018 1374
611 [이성미의밀당남녀]간섭 심한 남성과 집착 심한 여성 07/04/2018 2031
610 Ifs, ands, buts between him and her 06/21/2018 1489
609 [이성미의밀당남녀]집 있는 그 여자와 집 없는 그 남자 06/21/2018 1199
608 This and that of woman and man 06/15/2018 1385
607 [이성미의 밀당남녀] 약속 안지키는 여자 - 약속 잘지키는 남자 06/14/2018 2063
606 [이성미의 밀당남녀] 피부 나쁜 여자와 눈 나쁜 남자 06/06/2018 2283
605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좋은 인연을 만들어주는 첫 만남 성공법 05/14/2018 2935
604 [이벤트]미국의 한국계싱글남녀들을 위한 사랑의 만남! 05/09/2018 2579
603 [이벤트]사랑의 미팅열차 그리고 두근두근 레일바이크 05/09/2018 1095
602 [이벤트]한국, 미국, 캐나다 여행이나 출장시 현지에서 싱글들의 만남을 … 05/09/2018 1008
601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미국 남서부 거주 30대 중반 남성 의사의 출사… 05/09/2018 1131
600 [Global Love story] Veni, vidi,vici. They married by eloping by night to overcome the parental denia 05/03/2018 1490
599 [결혼문화연구소] 결혼 성공과 실패를 가르는 중요한 요소는 05/01/2018 18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