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26년차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동안 쌓아둔 26년이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usa.couple.net

 
[결혼문화연구소]그늘 밑에서도 나무는 잘 자랄 수 있다
11/20/2017 09:14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1,567  


그늘 밑에서도 나무는 잘 자랄 수 있다

부모 관심은 간섭 아닌 사랑
 
일본에서는 자녀 대신 부모들이 맞선을 보는 새로운 풍속도가 확산되고 있고, 중국에서는 젊은이들이 많이 모이는 공원 같은 공공장소에 자녀의 사진과 프로필을 적은 종이를 붙여놓고 결혼상대를 찾는 부모들이 많다고 한다.
 
부모가 자식의 결혼을 챙기는 것으로 보면 한국의 맞선문화가 원조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한편에서는 이렇게 자녀 인생에 큰 관심을 쏟는 부모들을 간섭이라는 이유로 우려하기도 하는데, 난 오히려 자녀의 결혼에 대한 부모의 책임은 무한하다고 본다.
 
특히 세태가 개방적일수록 자녀가 흔들리지 않게 중심을 잡아주는 부모의 관심이 꼭 필요하다. 예전에는 배우자 선택이나 결혼결정에 부모의 의사가 많이 반영되었다. 하지만 최근으로 올수록 결혼의 주도권은 당사자들에게 옮겨가고, 부모는 통보를 받는 입장이 되고 있다
     
부모의 영향력 줄어들면서 이혼 급증
 
어찌 보면 이혼급증도 부모의 영향권에서 벗어나 자녀들이 결혼의 주체가 되면서 겪게 되는 오류와 시행착오의 결과가 아닌가 싶다.
 
그들의 판단이 잘못되었다는 것이 아니라 예전과는 달리 결혼선택과 결혼생활에서 부모의 영향력이 줄어들면서 이혼 결정을 성급하게 하는 경향이 있는 것이다. 부모의 도움과 조언으로 조금 더 참고 살아볼 수도 있을 것을 본인들끼리 속전속결로 끝내는 상황이 적지 않다.
 
홀어머니의 외아들 스토리에 대해 우리는 잘 알고 있다. 자신만 바라보고 사는 홀어머니의 희생과 사랑이 있었기에 외아들은 학업과 업무에 전념해서 성공할 수 있었다. 남들이 뭐라건 외아들이 성공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바로 홀어머니이다
    
    
부모 자녀 갈등도 결국은 사랑에서 비롯
 
2006년도 한국가정법률상담소의 혼인을 계속 하기 어려운 중대한 사유로 인한 별거 분석표통계를 보면 기타의견 중 시가갈등이 3.9%, 처가갈등 1.7%, 고부갈등 1.2%로 부모와 자녀 사이의 갈등이 7% 정도 되었다.
 

 


32_별거분석표.jpg


 


나는 이런 갈등이 결국 서로를 생각하는 방식의 차이, 상대의 관심을 받아들이는 생각의 차이라고 본다. 조금만 다른 각도에서 생각한다면 그냥 넘어갈 수 있는 일, 좋게 받아들일 수 있는 일도 많아진다
     

30대 초반의 맞벌이 부부인 P-S씨 부부.
 
이태 전 시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따로 사는 시어머니는 부쩍 두 사람의 살림을 챙긴다. 시어머니 입장에서는 직장생활로 바쁜 며느리를 위해 김치나 밑반찬을 해주고 싶은데, 며느리는 시어머니의 방문 자체가 부담스러워 거절하기 일쑤였다.
 
그 사실을 알게 된 시어머니는 어느 날부터인가 집이 비어있는 낮에 집에 와서 경비실에 반찬을 맡겨놓기 시작했다. 며느리 역시 그저 자식들이 반찬 맛있게 먹어주는 것을 바라는 시어머니의 마음을 알게 되었고, 그 이후 고부관계는 훨씬 가까워졌다
  
부모의 관심을 고마워하고 즐겨라
 
부모의 관심이 지나치다고 생각하는 자식들이 있다면 나는 그것을 즐기라고 말해주고 싶다. 반찬을 해주시고 싶다면 고맙게 받고, 같이 쇼핑하자고 밖으로 불러내시면 내 옷도 사달라고 애교도 부린다.
 
부모의 사랑은 없는 것보다 지나친 것이 훨씬 낫다. 이것저것 참견하시면 나는 자식들에게 저럴 수 있을까. 어찌 보면 내가 헌신적인 부모 사랑을 받는 마지막 세대가 아닌가.”하는 생각으로 고마워하라.
 
수십년 결혼생활을 한 인생의 선배로서 부모로부터 결혼생활의 비결을 배우면 걷어찼을 돌도 넘어가게 되고, 두 번 찌푸릴 것도 한번만 하게 된다.

 

 

♥선우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sunoo1111

♥커플닷넷
http://www.couple.net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unoo1111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unoo.weddingTV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584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수백만달러 건물 운영하는 남자 거부하는 여자들의 … 03/06/2018 2691
583 [이웅진의 만남과결혼]21세기 新결혼풍속도, 맞선 뒤에 부모들 02/27/2018 2082
582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미국의 그녀, 4년의 기다림 끝에 마침내 해피엔… 02/26/2018 1454
581 [이웅진의 만남과결혼]마흔여섯 딸 결혼시킨 팔순 아버지의 인간승리 02/20/2018 2412
580 [결혼문화연구소]데이터로 보는 합리적인 축의금 02/19/2018 1858
579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미국이나 한국이나 결혼 전 고민하는 것은 똑… 02/19/2018 1535
578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왕자와 결혼한 신데렐라의 불안한 신혼생활 2편 02/14/2018 2274
577 [결혼문화연구소] 갈까 말까 너의 결혼식 02/13/2018 1436
576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신뢰할 수 있는 79년생 시카고 거주 여성을 자… 02/11/2018 2147
575 [이웅진의 만남과결혼]왕자와 결혼한 신데렐라의 불안한 신혼생활 1편 02/06/2018 2463
574 [결혼문화연구소]서울남녀 결혼이 힘든 이유는 02/06/2018 2020
573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89년생 천사표 여성을 향한 두가지 마음 02/04/2018 1743
572 [결혼문화연구소]나이 어린 여성과 결혼한 남성의 연봉은 01/30/2018 2705
571 [글로벌 한국계 사랑이야기] 큰 아들은 중국계 며느리, 둘째만큼은 한국계… 01/30/2018 1178
570 [이벤트] 저희 결혼합니다 - 선우 결혼펀딩 01/30/2018 1263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