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지금까지 마동석은 잊어라"`시동`서 단발머리+핑크 맨투맨 `상상이상 비주얼`

글쓴이: 조보아  |  등록일: 11.12.2019 09:23:33  |  조회수: 1153
유쾌지수 100%의 1차 예고편을 공개하며 화제를 불러일으킨 영화 '시동'의 마동석이 이제껏 본 적 없던 새로운 개성의'거석이형' 캐릭터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영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부산행', '범죄도시', '신과함께', '악인전', '나쁜 녀석들'에 이르기까지 강한 존재감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탄생시켜 온 것은 물론 천만 관객을 불러모으는 흥행력까지 갖춘 배우 마동석이 '시동'의 정체불명 주방장 '거석이형'을 통해 역대급 캐릭터 변신을 예고한다.

탁월한 손맛으로 장풍반점을 책임지고 있는 주방장 '거석이형'은 과거를 알 수 없는 베일에 싸인 인물이다. 단발머리, 핑크 맨투맨, 헤어밴드까지 상상이상의 비주얼로 지금까지 그 어디서도 본 적 없는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은 전작에서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한층 친근하고 인간적인 캐릭터로 웃음을 선사,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최정열 감독이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을 보는 순간, 독보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직감했다"라고 전할 만큼 전에 없던 캐릭터를 소화한 마동석은 우연히 장풍반점에 정착하게 된 '택일'과 티격태격 케미를 발산하는 것은 물론 웃음을 자아내는 유쾌한 매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이처럼 한번 보면 누구나 빠져들 매력의 '거석이형' 역을 맡은 마동석은 새로운 인생 캐릭터의 탄생을 알리며 올 겨울 극장가를 완벽하게 사로잡을 것이다.

'재미와 케미'를 모두 사로잡을 역대급 캐릭터들의 유쾌한 에너지가 넘치는 영화 '시동'은 2019년 12월 개봉한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