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소유진 "백종원 건강 걱정돼, 뒷모습 짠할 때 있다"

글쓴이: 아소미야  |  등록일: 08.22.2019 10:11:49  |  조회수: 404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의 건강을 걱정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는 '도와줘요 뽀빠이!'를 외치던 '올리브' 목소리로도 유명한 신스틸러 배우 성병숙의 이야기로 꾸며졌다.

이날 딸 같은 절친한 후배 소유진과 만난 성병숙. 두 사람은 지난 2016년 드라마 '아이가 다섯'에서 할머니와 손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남편 백종원의 건강이 걱정된다는 소유진. 그는 "이러다가 아플까봐"라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성병숙이 "성격이 건강을 많이 좌우하는 것 같은데 (백종원은) 성격이 밝고 늘 긍정적이고 명랑하잖아"라고 하자 소유진은 "그걸 티를 안 내니까 그게 쌓일까봐"라고 우려했다.

소유진은 "가끔 뒷모습이 짠할 때가 있다. (집에) 들어왔는데 서재로 터벅터벅 걸어가는 그 모습이 '오늘 되게 힘들었구나' (싶은데) 차마 (아는 척을) 못할 때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괜히 저도 과일을 깎아서 영화에서 하는 것처럼 '여보, 드세요'하면 '어 고마워' 그러는데 그 눈빛에서 약간 (스트레스가 느껴진다). 물어보기에는 그렇고 얼마나 힘들까 싶다"며 백종원을 안쓰러워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