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윤지오, 송선미 해명에 반박 "필요하니까 거론하는 것"(고발뉴스)

글쓴이: cogent  |  등록일: 03.19.2019 09:48:23  |  조회수: 309
고(故) 장자연의 동료 배우이자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가 송선미의 해명에 대해 반박했다.

18일 방송된 유튜브 '고발뉴스'에는 윤지오가 게스트로 출연해 장자연 사건에 대한 진실을 파헤쳤다.

이날 이상호 기자는 "송선미 씨가 장자연 씨에 대해 전혀 모른다고 했다"고 운을 뗐다. 이와 함께 송선미가 한 매체를 통해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또 이미숙의 무대응도 덧붙였다.

이어 이상호 기자는 윤지오에게 "송선미와 이미숙의 대응을 보시면서 어떤 생각이 드냐"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윤지오는 "제가 마지막으로 좋은 선배님으로 좀 기억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아는 진실까지만 좀 말씀을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호소했다.

계속해서 윤지오는 "고인을 모른다고 하셨는데, 선배로서 후배를 모른다는 게 자랑은 아니지 않냐. 한솥밥을 먹는다고 표현하는데 모른다는 거 자체가"라며 황당함에 말을 잇지 못했다. 그는 "몰랐다고 말하는 것은 예의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송선미의 인터뷰 중 "불필요하게 거론되는 걸 보며 무기력증을 느낀다"는 말과 관련해 윤지오는 "필요하니까 거론을 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같은 날 한 매체는 장자연 문건과 관련해 이미숙과 송선미가 연루돼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이미숙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전달할 입장도, 확인해드릴 것도 없다"고 선을 그었다. 송선미 역시 "장자연을 잘 몰랐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