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평균 자동차 수리비로 얼마를 쓸까

수 천만 명의 미국인들이 매년 하는 질문이다. 

최대 이동 정비 서비스 기업 AAA에 의해 최근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평균 연간 자동차 수리비용은500달러에서 600달러 사이이고, 3명 중1명의 운전자는 빚을 내지 않고는 자동차 수리비를 지불할 수 없는 상황이다. 


더군다나, 차주들은 정기적으로 해야 하는 차량 메인터넌스를 미뤄 결국 더 비싼 수리비를 지불하는 상황을 불러온다. AAA의 연구는 미국 운전자의 3분의1이 차제조사에서 권하는 서비스나 수리를 미루거나 방치한다. 이는 나중에 수리비를 조금씩 더 오르게 할 뿐만 아니라, 또 고장의 위험을 높인다.


“차량 유지 관리와 수리를 건너뛰는 것은 단기적으로는 돈을 절약할 수 있는 것처럼 보일지 몰라도, 꾸준히 차량 관리를 하는 것이 결국에는 운전자의 돈을 절약해 줄 수 있다.”고 AAA는 밝혔다. 


차량 소유와 운행의 평균 비용은 월부, 보험료 그리고 개스비를 포함해서 대략 8천500달러라고 AAA는 설명했다. 하지만 이 비용은 경우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새 타이밍벨트(timing belt)로 교체하는 것은 400에서 900달러 사이이고, 얼터네이터(alternator)나 스타터(starter) 교체는 400달러에서600달러 사이이며, 브레이크(brake)는 대략 500달러이다.   


AAA에서 차량 유지와 돈을 절약할 수 있도록 추천한 방법은 아래와 같다:


•         매달 50불을 비상용 수리비로 마련해두도록 한다. 

•         차의 매뉴얼이나 흔히 온라인에서 찾아볼 수 있는 차 제조사에서 권하는 메인터넌스 

          스케줄을 따르도록 한다.

•         급히 필요한 상황이 되기 전에 자신이 신뢰할 수 있는 정비사를 찾아두도록 한다. 

•         예상치 못한 수리를 위한 견적서를 받고 정비를 받아야 하는 수리인지를 확인하도록 한다.

•         만일 가능하다면, 또 다른 정비소를 찾아 의견을 들어보도록 한다.

•         지출비용을 줄이는 것에 도움이 될만한 정비소의 디스카운트나 페이먼트 플랜을 

          활용하도록 하고, 가격을 낮출 수 있는 여지가 있는지를 확인하도록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