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벤츠, 첫 픽업 X클래스 드디어 나온다

메르세데스 벤츠가 첫 픽업트럭 'X클래스' 공개에 앞서 티저 영상을 선보였다. 티저 영상은 실루엣만을 보여줄 뿐 차의 완전한 모습을 보여주지는 않지만 자연의 역동성과 도시적인 이미지로 픽업트럭 X클래스의 성격을 드러내 보이고 있다. , , 도심, 사막 등 다양한 주행 환경에 대한 적응력을 표현한 것이다.


10일 메르세데스 벤츠에 따르면 X클래스는 닛산 나바라를 기반으로 한다. 전면부는 벤츠의 정체성을 반영했으며 브랜드 가치를 유지하기 위해 실내에 나파가죽 등의 고급 소재를 적극 활용했다동력계는 4기통 가솔린 및 V6 디젤 엔진을 마련하며 구동력 확보를 위해 4WD 시스템을 준비한다. 상용 시장을 염두한 만큼 고성능 AMG 도입 계획은 없다는 게 메르세데스 벤츠의 설명이다. 적재중량은 1.1t 이상이며 견인력은 3.5t까지 가능하다.


벤츠는 X클래스를 오는 18일 공개할 예정이다. 주요 시장은 남미, 호주, 아프리카 등의 신흥국가다. 픽업 최대 시장으로 꼽히는 미국을 배제하게 된 배경으로는 미국 내 생산이 아닐 경우 25%의 관세가 부과돼 경쟁력이 떨어진다는 점이 꼽힌다. X클래스는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플랫폼을 공유하는 만큼 르노의 아르헨티나 코르도바와 닛산의 스페인 바르셀로나 공장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만일 이후에 X클래스 픽업트럭이 미국 시장에 나오게 된다면, 토요타 타코마, 쉐보레 콜로라도 그리고 2019년부터는 포드 랭글러와 대결하게 될 것이다.


<사진출처: https://www.mercedes-benz.com>